컨텐츠 바로가기


board


현재 위치

  1. 게시판
  2. 고객센터

고객센터

고객센터입니다.

이제 영국 시간 기준 8월 31일 오후 11시에 이적시장이 닫히기까지 4주가 남았다.
제목 이제 영국 시간 기준 8월 31일 오후 11시에 이적시장이 닫히기까지 4주가 남았다.
작성자 사이스 (ip:)
  • 작성일 2021-10-02 12:37:46
  • 추천 추천 하기
  • 조회수 15
  • 평점 0점
현재 선수단 골키퍼: 주제 사, 존 러디 센터백: 코너 코디, 윌리 볼리, 로망 사이스, 맥스 킬먼, 예르손 모스케라 풀백/윙백: 넬송 세메두, 키-야나 후버, [ http://ooo.aaoouu.com ] 페르난도 마르살, 라얀 아이트-누리, 조니 카스트로 오토 중앙 미드필더: 후벵 네베스, 주앙 무티뉴, 레안데르 덴동커, 오웬 오타소위 공격수/윙어: 아다마 트라오레, 페드로 네투, 다니엘 포덴세, 프란시스코 트린캉, 모건 깁스-화이트 스트라이커: 라울 히메네스, 파비우 실바, 패트릭 쿠트로네 숫자는 많지만, 울브스의 수비는 여전히 [ http://ppp.aaoouu.com ] 취약하다. 특히 볼리와 모스케라가 이탈한 지금은 더욱 그렇다. 하지만 그들이 있더라도 라즈는 그의 압박을 강하게 들어가고 라인을 높게 올리는 축구에 맞는 빠르고 피지컬 좋은 리더형 수비수를 원할 것이다 (지난 주말 스토크와 코벤트리 전에 보여줬던 3-4-3으로 갈 수도 있다. 그러나 그 두 경기에서도 지난 시즌의 울브스와는 완전히 스타일이 달랐다). 로망 사이스가 이번 달 내에 팀을 떠날 수도 있다. 그의 계약은 내년이면 만료되고 아직 연장에 대한 합의는 전혀 없었다. 때문에 울브스가 그들이 원하는 센터백을 영입할 수 있다면, 사이스는 이적할 수 있을 것이다. 다시 한번 ‘사기 위해 팔아야 한다’라는 상황이 와 닿는다. 이적시장 초기에는 후벵 네베스나 아다마 트라오레를 팔아 [ http://qqq.aaoouu.com ] 큰 돈을 마련하고 다시 팀에 투자할 것이라는 전망이 있었다. 네베스는 울브스를 떠날 가능성이 높아 보였고 아스날은 그라니트 자카의 대체자로 그에게 관심을 드러냈다. 그러나 자카의 로마 이적 욕구가 실현되지 않음에 따라, 아스날의 관심은 비드까지 이어지지 않았다. 이제 자카는 최소 2024년까지 가는 재계약을 맺을 채비를 마쳤다. 네베스는 3년의 계약 기간을 남겨 두고 있는 반면, 아다마는 2년 밖에 남지 않았다. 아다마는 지난 시즌 말 울브스가 제시한 새로운 계약 체결에 가까워지고 있었지만, 누누 에스피리투 산투의 사임은 상황을 원점으로 돌려 놓았고 아다마는 사인을 재고 중이다. 그는 프리시즌 경기에서 대단한 퍼포먼스를 보여주고 있다. 새로운 감독에게 인상을 주기 위함이었을까? 아니면 다른 감독들에게 자신의 가치를 보여주는 것이었을까? 현재로선 울브스는 두 선수 모두 팔지 않을 것으로 [ http://rrr.aaoouu.com ] 예상된다. 그들은 네베스와 아다마를 다른 클럽에 팔거나 오퍼하려는 움직임을 보이지 않고 있다 ? 울브스는 그들이 책정해둔 금액에 제의가 들어올 때에만 딜에 임할 것이다. 물론 구매력이 있는 클럽이 (프리미어리그 탑6나 챔피언스리그 팀들 말이다) 네베스나 트라오레에게 관심이 있다면 말이다. 그렇다면, 과연 울브스는 영입에 필요한 돈을 어디서 충당할 것인가? 이적 의지가 있는 선수들 중 가장 큰 이적료를 받을 수 있을 라파 미르부터 시작해보자.
첨부파일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수정 취소

/ byte

댓글 입력

이름 비밀번호 관리자답변보기

확인

/ byte


*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